본문 바로가기

"나라면 그건"을 읽다

by bglee 2015. 1. 13.

"나라면 그건"을 읽다

제목 그대로 보통 사람들이 하는 말에 "나라면 그건” 어떻게 생각하겠다 라는 식으로 풀어서 쓴책입니다.

책 페이지수도 많지 않고 금방 읽을수 있습니다. 내용도 이어지는게 아니고 간단간단하게 나라면 이렇게 생각하겠어 라는 식으로 풀어 놓은 책입니다.

생각을 조금만 바꾸면 삶이 바뀔듯합니다. 보통 사람들이 흔히 하는 생각을 조금만 바꾸면 진짜로 삶이 바뀔것 같네요

 

 

치앙마이에 오니 시간이 생기네요. 우선 만날 친구도 없고 특별한 스케줄이 없으니 그런것 같네요

예전에 샀던 코보 전자책입니다. "나라면 그건”을 종이책으로 읽은건 아니구요. 전자책으로 읽었습니다.

저는 주로 교보도서관 앱을 이용하는데요, 시립 도서관, 대학 도서관을 등록해놓고 빌려보고 있습니다.

그리고 전자책 구매는 리디북스를 이용하여 읽고 있습니다.  

 

흔히 질문을 많이 하세요. 아이폰, 아이패드로 읽지 왜 굳이 전자책으로 읽냐고 하시는데

우선 대답은 그냥 입니다. 그냥 전 스마트폰, 패드로 읽는것보다 전자책으로 읽는게 좋더라구요.

그리고 눈이 안아파요. 패드로 오래 읽으면 눈이 아픈데 이건 그런게 없더라구요

(백라이트가 없어서 그렇겠지만요)

 

 

 제가 주로 책을 읽을때 앉는 소파입니다. 생각보다 편하더라구요. 이것도 2층에 있는데 조금 구석에 있어요.

사람들에게 방해 안받고 읽을수 있는 곳이지요. 

반응형

댓글0